music lyrics

NCT 127 – 백야 (White Night) Lyrics

백야 (White Night) By NCT 127

조용히 어두워지고
금방 비가 올 듯해
여전히 먹먹한 이런 날씨가
너는 좋은지
‘잘 지내?’ 묻지 못해
난 왜 잊지 못하고
낮과 밤이 온통 너인데 ooh

아직도 난 이렇게 지내
알잖아 조금 이해해줘 날
오늘도 난 여기서
또 잠 못 든 채 너를 잊어가

혼자만의 긴 안녕
(better eatin’ nice sleepin’
Don’t know what it is)
잠 못 드는 오늘도
All night long
참 길어져 버린
이별에 우습게 보일 나지만
인사를 건네 안녕

(ooh)
오늘도 오늘도 all night long
(ooh)
Yeah

차라리
이 모든 게 다 꿈이라면 좋겠어
난 이미
꿈보다 꿈같은 곳에 살아

Your face your skin your voice
(네 모든 건)
지울 수가 없을까
자꾸만 더 (자꾸 더 점점 더)
선명해져 가 ooh

아직도 난 이렇게 지내
잠들지 못한 기억을 혼자
걷다가 널 찾다가
또 뜬 눈으로 밤을 새우지

혼자만의 긴 안녕
(better eatin’ nice sleepin’
Don’t know what it is)
잠 못 드는 오늘도
All night long
참 길어져 버린
이별에 우습게 보일 나지만
인사를 건네 안녕

억지로 잠을 청해보다
스친 꿈에도 너를 만나
전부 너란 시간 속에
오늘도

새하얀 밤
(better eatin’ nice sleepin’
Don’t know what it is)
Oh 너를 그려 all night long
(all night long night long)
내쉬는 숨
(숨을 내쉬면 익숙한 목소리)
네 목소리 들려와
난 아직 (들려 난 아직)
너를 꿈꾸다
All night long

(ooh) ya 나의 꿈
나의 꿈은 아직 너야
Yeah yeah
(ooh) 이 밤 all night
All night long
(ooh) 너를 너를 너를
그리는 그리는 이 밤
(ooh) 안녕 all night long
All night long

Check:  Tee Grizzley – Robbery Lyrics
Tags

Related Articles

Back to top button
Close
Close

Adblock Detected

Without advertisment, we can't earn money to improve this website Please unblock advertisment and enjoy browsing realgeeks